홍련닷컴

당신의 뇌가, 당신의 성공을 방해하는 이유(1탄) 본문

지식과 생각의 창고

당신의 뇌가, 당신의 성공을 방해하는 이유(1탄)

흥하는 홍련닷컴 2019.04.24 19:59

당신의 뇌는 정말 당신의 성공을 바라고, 당신의 성공을 위해 최선을 다하고 있을까? 우리는 흔히 그렇게 일고 있지만, 안타깝게도 뇌과학은 그렇게 말하고 있지 않습니다. 우리의 뇌는 불확실성과 변화를 가장 두려워 합니다. 그러나 성공을 위해서는 수많은 불확실성과 변화를 극복해야 합니다. 이때문에 우리의 뇌는 끊임없이 '성공에 대한 두려움'을 신호로 보냅니다.
따라서 '성공에 대한 두려움'을 극복하지 못한다면, 우리는 성공의 열매를 힘들 것입니다.

성공에 대한 두려움은 남성보다는 여성에게 더 많이 발견되는데요, 이는 성별의 차이에서 오는 것이 아닌, 사회통념과 성격에서 유래한 것이라는 연구 결과가 일반적입니다. 놀라운 것은 이 두려움은 정말 흔한 것이며, 더 놀라운 것은 성공에 대한 자신의 두려움을 많은 사람들이 깨닫지 못하고 있다는 점입니다.

그렇다면 성공에 대한 두려움에 어떤 유형들이 있을까요?

1. 성공의 외로움!
많은 CEO는 최종 책임자로서 권력이 주는 고독감을 느끼며 자신의 사무실 꼭대기층에 홀로 않아 있습니다.

필요한 일을 처리하기 위해 감정을 억누른 채 집중력을 발휘하며 내적 수양을 거듭합니다. 하지만 성공하는 사람은 혼자 있는 것을 즐기고 외로움에 촛점을 맞추는 대신 성공이 사람들을 자신에게로 끌어당길 것이라는데 촛점을 맞춥니다.

2. 성공 이후의 방향 감각 상실!
리더는 선지자와 같은 능력을 발휘할 것을 강요당합니다. 이때 리더가 되려면, 현재 가고 잇는 길에 대한 믿을 가져야 합니다. 믿음은 이성적인 정신 상태가 아닙니다. 그렇지만 믿음이 꼭 비이성적인 것도 아닙니다.

믿음은 그저 무이성적인 것입니다. 사람들은 자신이 성공적인 선지자가 될 수 없을까 봐 두려워합니다. 자신이 선택한 길을 고집하는 것이 옳다는 증거가 없기 때문이죠.

선지자의 성공적인 길은 무의식적이며 이 과정에 자신을 맡기려면 믿음이 필요합니다. "두려움, 행복을 방해하는 뇌의 나쁜 습관"이라는 책에서 발췌한 내용입니다.

<성공에 따르는 책임>
성공한다는 것은 이기적인 일인 만큼 이타적인 일이리도 합니다. 그것은 자신이 가진 힘과 능력을 발휘하며 타인의 필요에 자신을 바치는 일이기도 합니다.

성공의 이러한 점 때문에 자신이 심사당하는 것에 두려움을 느낄 수도 있습니다. 이러한 두려움을 느끼는 사람들은 성공이란 자신의 결함을 만천하에 드러내는 스포트라이트라고 여깁니다.

이러한 식의 두려움과 수치심은 성공을 막는 심리적 요인이 되기도 합니다. 따라서 성공하려면 직면한 과제에 집중할 수 있는 능력이 절실합니다.

그러려면 남들이 뭐라고 생각할지 일일일 신경쓰기 보다 그들의 필요를 자신의 실행에 통합하면 됩니다. 이것은 강력한 믿을과 영감에 찬 행동을 추구할 때 가능해집니다.

<미지의 것에 대한 두려움>
성공 이후의 환경은 지금의 환경과 다를 것입니다. 성공은 미래의 목표이며 미지의 세계이며,
지금껏 나의 뇌에 프로그램화된 자동적 뇌의 과정과 친숙한 경로와는 다른 행로를 걷기를 결심한 것과 같습니다.

즉, 성공을 결심하고 원한다면 이 미지의 세계에 대해 막연한 불안감을 느끼는 상태인 얘기불안 상태에 있어서는 안됩니다.

실제 뇌영상연구가에 따르면, 예기불안 상태에 직면한 뇌는 전대상피질을 활성화해 기저핵(정보를 걸러 주고 행동을 취하는데 관여하는 기관)의 활성화를 줄인다고 합니다.

즉, 불확실성은 행동의 중추에 지시를 내리는 것을 방해하며 온갖 잡 생각만 붙들여 결국에는 불필요하고 필요없는 생각의 파일들, 걱정거리들을 머리에 계속 쌓아 과부하가 걸리게 합니다.

이 불확실성에 직면해 성공하고자 한다면 지금 가는 길이 계속 갈 가치가 있는지 결정해야 합니다. 결정을 했다면 기저핵의 활성화가 높아져 성공에 대해 생각만 하기보다는 성공을 실제로 추구하게 만들 가능성이 높아집니다.

즉, 우리가 불확실성의 두려움을 극복한다면 성공을 위해 구체적 행동을 할 확룰이 더 높아 집니다.  

이 내용은 "두려움, 행복을 방해하는 뇌의 나쁜 습관"이라는 책에서 발췌한 내용입니다.


0 Comments
댓글쓰기 폼